2024년06월18일 (화) 2:2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6070이야기예술인' 초등학교도 간다..8월 늘봄학교 연계
 
  6070 이야기예술인 활동사진
 8월 시범사업 이어 내년 활동 규모 점차 확대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6070 이야기예술인(이야기할머니)'의 활동 무대가 어린이집에서 초등학교로 확대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국학진흥원과 함께 교육부와 협의해 '6070 이야기예술인'과 늘봄학교 연계 사업을 시범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늘봄학교는 학교 안팎의 다양한 교육자원을 활용해 희망하는 초등학생에게 정규수업 전후로 제공하는 양질의 교육‧돌봄 통합 서비스다. 교과 연계, 특기 적성 등 방과후 프로그램과 휴식, 놀이, 간식 등 돌봄을 통합해 제공한다. 

문체부는 8월부터 늘봄학교를 시범운영 중인 희망 학교와 이야기예술인을 연계하기로 했다.

 

기존 어린이집에서의 전통이야기 구연 활동에 더해 이야기 활동과 연계한 늘봄학교 특화 프로그램을 별도로 개발해 초등학교 저학년을 대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문체부는 노년층을 어린이집에 파견해 유아들에게 옛이야기와 선현미담을 들려주는 '6070 이야기예술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09년 제1기 30명 선발을 시작으로 매년 활동 규모를 확대해 올해는 3천여 명이 8600여 개 유아교육기관에서 유아 약 52만 명에게 옛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 


[2023-06-28 10:25:53]
이전글 아세아 중 방한 1위 '태국' 관광객 유치 강화..한-..
다음글 외국인 관광객 확대 박차..해운대 '케이-컬처 팝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