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7월20일 (토) 22:3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아세아 중 방한 1위 '태국' 관광객 유치 강화..한-태 관광포럼 개최
 
  ‘2023 한-태 관광포럼’ 포스터
 9~10월 방콕·푸켓·치앙마이에서 상호방문의 해 계기 K-관광 대축제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2023~2024 한-태국 상호방문의 해'를 기념해 27일 오후 2시 30분 서울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2023 한-태 관광포럼'을 열고 관광 교류 확대 방안을 논의한다.

 

태국은 코로나19 대유행 전인 2019년 약 57만 명이 한국을 방문할 만큼 아세안(동남아시아국가연합) 제1의 한국방문 시장이다. 

 

'한-태 상호방문의 해'를 기념한 이번 포럼에서는 태국 출라롱꼰대 카몬 붓사반(Kamon Butsaban) 교수의 '케이(K)-컬처를 통한 관광산업 발전전략', 태국 상원의원 위라삭 코우수랏(Weerasak Kowsurat)의 '태국의 포스트 코로나 관광전략',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이재호 선임연구원의 '한-태 상호방문의 해의 의의 및 지향점' 주제발표와 양국 관광 협력 활성화 방안에 관한 토론이 이어진다.

 

아울러 이번 포럼의 열기를 현장으로 이어가기 위해 오는 9월과 10월 케이-관광 전진기지인 주태국 한국문화원 개원 10주년에 맞춰 태국 방콕 시내에서 케이-뷰티, 케이-콘텐츠 등을 선보이는 한국관광대축제도 개최한다. 

 

또한 푸켓과 치앙마이 등지에서는 관광업계를 대상으로 한 기업 간 거래(B2B) 행사를 마련해 '한-태 상호방문의 해' 분위기를 태국 전역에 확산시키고 태국인들의 한국 여행 열망을 일깨울 예정이다. 

 

박종택 관광정책국장은 "태국은 음식과 영화, 축제, 패션, 격투기 5에프(F) 정책을 통해 창조문화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는 점에서 케이-컬처의 세계적 지평을 확대하고 있는 한국과 공통점이 있다"며 "이번 포럼을 계기로 태국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케이-관광의 매력을 공세적으로 마케팅하겠다"고 했다.​ 


[2023-06-27 10:49:29]
이전글 한-베 MZ세대 음악으로 하나.. 문화교류의 밤 개최
다음글 '6070이야기예술인' 초등학교도 간다..8월 늘봄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