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6일 (월) 5:19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사회·복지
 
ㆍ지난해 사유림 산주 216만 명..평균 1.9ha 소유  [2019-09-11 16:18:06]
 
  산림청
  ‘2018년 전국산주현황’ 결과 발표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지난해 전국 임야 637만ha 중 사유림 419만ha의 소유자가 216만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산림청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 전국산주현황’ 결과를 9월 11일 발표했다.

 

분석결과, 사유림 산주 수는 최근 3년간 지속적으로 증가해 지난해 216만 명으로 나타났다. 사유림 산주의 85.6%가 3ha 미만의 임야를 소유해 평균 1.9ha의 임야를 갖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시도별로는 전라남도 임야 소유자가 35만명으로 가장 많았다.


사유림 산주는 개인, 법인, 종중, 외국인 등으로 분류된다. 이 가운데 개인 산주는 199만명으로 전체 사유림 산주의 92%를 차지한다. 사유림 개인 산주는 2017년 대비 7천명 증가했다. 연령대는 50대(45만명, 22.9%), 60대(46만명, 23.0%)가 많았다.


사유림 개인 산주가 자신이 소유한 산과 같은 시도 안에 거주하는 비율은 전국적으로 44.0%로 부산(64.2%), 서울(58.7%), 대전(57.1%) 순으로 많았다.


최병암 기획조정관은 “사유림 산주가 증가하는 것은 최근 귀산촌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영향도 있을 것이다”며 “산림의 67%인 사유림을 소유하고 있는 산주들이 적극적인 임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산림정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 


[2019-09-11 16:18:06]
이전글 A형간염 유행의 원인 오염된 조개젓으로 확인
다음글 다음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