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2일 (수) 18:04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사회·복지
 
ㆍ채팅앱 악용 청소년성매매합동단속 결과 20명 적발  [2019-03-15 11:55:55]
 
  여성가족부
 피해청소년 상담, 심리치료 등 지원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채팅앱을 악용한 청소년성매매 합동단속 결과 20명이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가족부는 겨울방학 기간인 1월 2일부터 3월 5일까지 두 달간 일선 경찰관서와 ‘채팅앱악용 청소년대상 성매매’에 대해 합동단속을 실시하고 총 12건, 20명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적발된 20명에는 성매수 등 성매매 행위자 6명, 알선자 3명 외에도 피해청소년 등 11명이 포함된다. 피해청소년 연령대는 16세부터 19세까지로 고등학생 7명, 중학생 1명, 그 외 3명은 학교에 재학하지 않은 청소년이었다.


전년도 대비 변화 양상을 보면, 성매매 알선자의 경우 또래 청소년에서 피해청소년과 채팅앱을 통해 만난 성매수남이 연인관계로 발전한 후 피해청소년에게 성매매를 알선하는 형태로 나타났다. 성매매 장소는 성매수남들이 정부단속을 피하기 위해 모텔 등 숙박시설 보다 자신의 차량에서 성매매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가부는 이번에 적발된 피해청소년 등 11명에 대해 민간전문기관인 성매매피해상담소 8곳에 연계해 상담사 상담, 심리치료 등을 지원받도록 했고 탈성매매와 자활을 위한 상담이나 교육과정 이수도 지원한다.


여가부는 청소년대상 성매매를 유인해 조장하는 채팅앱에 대해 연중 점검을 실시하고 일반 국민들의 신고활성화를 위해 신고포상금 제도도 운영하고 있다.


최창행 여가부 권익증진국장은 “앞으로도 방송통신위원회 등 유관부처와 협력해 채팅앱 사업자의 책임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법적·제도적 개선방안을 지속 강구하고 성매매피해자지원시설 등 민간전문기관과 협업체계를 한층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했다.​ 


[2019-03-15 11:55:55]
이전글 친환경인증농지 변경승인 없이 제3자 임대 시 인증기..
다음글 산림청, 5월 말까지 산나물·산약초 불법채취 집중 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