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22일 (목) 0:56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추석 성수품 수송' 화물 차량..도심통행 제한 완화  [2018-09-14 10:17:14]
 
  국토교통부 세종청사 전경
 17일~26일까지 10일간 스티커 부착 차량 대상

[시사투데이 방진석 기자] 국토교통부는 올해 추석 성수품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추석 성수품 수송대책’을 수립해 관계기관 협조를 통해 시행할 예정이다.


기간은 오는 17일부터 26일까지 10일간으로 대상품목은 농수산물, 제례용품, 각종 공산품 및 택배 등이다.


화물차량의 앞 유리창 우측 상단에 ‘추석 성수품 수송’ 스티커가 부착된 차량에 한해 현행 도심권 통행제한을 완화 할 수 있도록 경찰청과 화물차 사업자단체의 협조를 요청했다.


물동량 급증에 따른 배송차질 피해 예방을 위해 한국통합물류협회, CJ대한통운 등 주요 택배회사에 택배 배송차량 추가 투입, 물류센터 분류인력 증원, 물류설비 기능 강화, 콜센터 상담원 증원 등 특별 수송대책을 마련하도록 시달했다.


신선도 유지가 필요한 농·축·수산물은 추석 전후의 교통혼잡과 겹칠 경우 수송에 차질이 예상되므로 운송사업자들이 추석 성수품을 일반화물보다 우선 수송하도록 각 사업자 단체에 독려했다.


각 시·도에서는 대책기간 중 부당 요금 요구, 운송거부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도와 단속을 실시하고 ‘부당운송행위 고발센터;를 운영해 부당 운송행위 시 행정처분이 될 수 있도록 협조 요청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추석 성수품 수송대책’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모니터링을 실시해 국민 모두가 행복하고 즐거운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했다.
​ 


[2018-09-14 10:17:14]
이전글 산업부, ‘2018 코리아세일페스타’ 소비자 감시단 운..
다음글 국토부, 민-관 협력해 달동네·쪽방촌 노후주택 개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