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30일 (월) 1:0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복지부, 월경통·안면마비에 한의원 첩약 건강보험..5~7만원에 복용
 
  첩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
 시범사업 한의원 9천개 참여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앞으로 안면신경마비, 뇌혈관질환후유증, 월경통 환자는 한의원에서 치료용 첩약을 처방받을 때 건강보험을 적용받게 된다.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일부터 ‘첩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첩약에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대상 질환은 안면신경마비, 65세 이상 뇌혈관질환후유증, 월경통 3개다. 

 

환자는 시범 수가의 50%만 부담하고 첩약을 복용할 수 있어 이전에는 관행 수가에 따라 10일 기준 약 16만원~38만원하던 첩약을 약 5~7만원으로 복용할 수 있게 된다.  

 

건강보험은 연간 1회 최대 10일까지 적용된다. 5일씩 복용하면 연간 2회 적용받을 수 있다. 10일 이후 동일기관에서 동일 질환으로 이어서 복용할 경우에도 비급여가 아닌 시범 수가로 복용할 수 있다.

 

첩약 제형은 액상 형태에만 건강보험이 적용되고 연조엑스, 환 등 다른 제형은 제왼된다. 첩약 조제·탕전은 한의원에서 직접하거나 한의원 처방에 따라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한)약국 또는 공동이용탕전실에서도 가능하다. 

 

​이번 첩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에는 9,000여 개 한의원이 참여한다. ​참여 한의원은 한의사 1인당 1일 4건, 월 30건, 연 300건까지 첩약  시범 수가를 신청할 수 있다.

 

복지부 측은 “첩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은 1984년 약 2년간 충북 지역에서 실시된 적 있으나 전국 단위로 첩약 건강보험이 적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체 한의원의 약 60%에 해당된다. 전국적으로 고르게 분포돼 있어 환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했다. 

 


[2020-11-20 10:28:40]
이전글 문재인 대통령, "신흥 국가는 바이오산업 강국 어렵..
다음글 정세균 국무총리, "코로나 확진자 300명대 진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