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21일 (화) 6:2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ㆍ(재)코리안심포니 신임 대표이사 최정숙 전 숙대 겸임교수 임명
 
  (재)코리안심포니 최정숙 신임 대표이사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11일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에 최정숙(崔貞淑, 만 53세) 전(前) 숙명여대 겸임교수를 임명했다. 

 

최정숙 신임 대표이사는 숙명여자대학교 성악과, 이탈리아 파르마 국립음악원, 프랑스 에콜 노르말 음악원을 거친 메조소프라노 성악가로 국내와 유럽 무대에서 공연해 왔다. 2010년부터 2012년까지 숙명여대 성악과 겸임교수를 지냈다. 현재 지역문화진흥원 이사를 맡고 있다.

 

1985년 창단, 2001년 재단법인이 된 코리안심포니는 2000년부터 예술의전당 상주단체로서 교향악 무대는 물론 국립발레단·국립오페라단의 여러 작품에서 연주를 담당해온 오케스트라다. 올해는 37년 단체 역사상 첫 외국인 예술감독 다비트 라일란트를 영입해 오는 1월 23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의 취임연주회를 앞두고 있다.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문체부 황희 장관은 “신임 대표이사는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발레, 오페라 등 국립예술단체와의 협력을 활성화하고 예술감독과의 적극적 소통으로 단체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2022-01-11 12:34:34]
이전글 강원로타리 첫 여성 총재 ‘봉사 열정’ 주목
다음글 역경 이겨낸 ‘원가분석 전문가’, 이웃사랑 실천에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