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5월18일 (토) 12:4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강원특별자치도, 수소 저장‧운송 클러스터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
 
  수소 저장‧운송 클러스터 구축사업 개요도
 동해 산업진흥‧기술검증 기반시설, 삼척 수소액화플랜트 구축 추진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강원특별자치도는 수소 저장‧운송 클러스터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위해 국회의원실, 동해시, 삼척시와 함께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이번 사업은 동해와 삼척에 수소 저장‧운송산업 기반조성을 위한 것으로 2028년까지 총 3177억 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프로젝트다.

 

주요 사업은 산업육성 공간(동해 북평 제2일반산업단지)과 수소 공급 공간(삼척 LNG 인수기지 인근)으로 2개 지역으로 조성된다. 

 

산업육성 공간에는 산업진흥 기반 시설인 산업진흥센터, 기술검증 기반 시설인 실증테스트베드를 조성해 수소형태별 기업제품 성능평가, 기술‧제품 안정성 시험‧인증을 지원하게 된다.

 

또한 수소 저장‧운송용 탱크, 밸브, 배관 등 관련 63개사 입주공간 마련을 통해 미래 경제 수소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예정이다.

  

수소공급 공간에는 하루에 30톤의 수소를 액화할 수 있는 수소액화플랜트를 구축하고 LNG 인수기지의 냉열(-162℃)를 활용해 사업의 경제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강원특별자치도 김진태 도지사는 "이번 클러스터 예타조사 통과로 수소분야 3대 핵심사업인 수소 클러스터, 수소 규제자유특구, 수소 시범도시를 모두 달성한 최초의 광역자치단체가 됐다. 이를 계기로 지역과 산업이 함께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성장 전략을 다각도로 구상한다는 방침이다"고 했다. ​


[2023-12-08 13:38:33]
이전글 양구군, 정신건강 상담 문턱 낮춘다..찾아가는 '마음..
다음글 석화초·홍천중 이전 찬성 80% 이상.."등굣실 환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