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17일 (월) 4:3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고수온 피해 양식어가 231개소..186억원 복구비 확정
 
  해양수산부
 추석 전 1차 지원..특보 해제 후 2차 복구 추진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해양수산부는 올해 고수온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경남 통영, 거제, 남해, 하동 그리고 전남(여수) 지역 양식어가 231개소에 복구비 186억 원을 지원한다. 

 

 해수부는 민생 안정을 위해 피해신고와 조사가 완료된 양식어가를 중심으로 추석 전에 1차로 지원하고 고수온 특보 해제 이후 2차 복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21일 기준 16개 시·군 573어가에서 피해신고가 접수됐다. 어류 1979만 마리, 멍게 861줄로 파악됐다. 

 

피해어가에는 신속한 경영 재개를 위해 재난지원금과 함께 재해 복구 융자금과 긴급경영안정자금도 함께 지원한다. 또한 피해정도에 따라 사용 중인 수산정책자금의 상환기한을 최대 2년 연기하고 이자를 감면한다.

 

조승환 해수부 장관은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어업인, 지자체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철저히 대응하겠다"고 했다.​ 


[2023-09-22 10:11:38]
이전글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 단속..발견 시 '128' ..
다음글 기존 유입주의 '열대불개미' 생태계교란 생물로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