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9일 (화) 19:2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전국 157개 공립박물관 우수 인증…‘서울역사박물관’ 1위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공립박물관 227개관 대상 평가 결과 발표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전국 157개 공립박물관이 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공립박물관 227개관을 대상으로 평가를 시행한 결과를 3일 발표했다.

 

평가는 ‘설립 목적의 달성도’, ‘조직·인력·​시설 및 재정 관리의 적정성’, ‘자료의 수집 및 관리의 충실성’, ‘전시 개최 및 교육 프로그램 실시 실적’, ‘공적 책임’ 5개 범주에서 이루어졌다. 정량평가 73점, 정성평가 27점으로 구성해 총점은 100점 만점으로 했다.


인증기관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기관은 ‘서울역사박물관’이었다. 설립 목적의 달성도 범주에서는 ‘경기도어린이박물관’과 ‘전곡선사박물관’이 우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조직·​인력·​시설 및 재정 관리의 적정성 범주에서는 ‘복천박물관’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전시 개최 및 교육 프로그램 실시 실적 범주에서는 ‘수원박물관’과 ‘부천교육박물관’이 우수한 결과를 거두었다.


또한 2017년 평가 결과와 비교했을 때 가장 크게 개선된 기관은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이 미인증에서 인증으로, ‘진안역사박물관’은 재인증을 받았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전국 단위 공립박물관 평가 인증으로 박물관 운영 성과를 객관적으로 살펴보고 부족한 점은 보완해 공립박물관이 전반적으로 개선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 


[2020-08-03 11:09:22]
이전글 안전사고 위험 높은 불법 야영장 이용하면 안 돼요
다음글 '수많은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멘토' 손서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