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0일 (화) 6:4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사회·복지
 
ㆍ지역사랑상품권 설 명절까지 3조 원 판매...목표액 20% 해당
 
  세종시 정부세종2청사 행정안전부
 3월까지 4조 5천억 원 판매 예정

[시사투데이 송은주 기자] 1월 1일부터 설 연휴인 2월 14일까지 전국에서 지역사랑상품권이 총 3조 원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를 지원하기 위해 지역사랑상품권에 대한 신속 판매를 실시한 결과 당초 계획한 목표액 2조7천억 원에서 3천억 원을 초과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규모는 총 15조 원으로 어려운 지역경제의 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자치단체와 협업해 설 명절까지 2조7천억 원을 판매하고 3월까지 4조 5천억 원을 판매할 예정이었다. 

 

지역별로는 경기 4,828억, 인천 3,984억, 전북 2,670억, 대전 2,400억 순으로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행안부는 지역사랑상품권 신속판매 실적을 고려해 하반기 추가 지원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상반기 판매실적과 우수사례에 대한 성과평가를 거쳐 추가적인 인센티브 지급도 검토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역사랑상품권 판매가 급증하고 있음에 따라 부정유통 방지를 위해 3월 중 ‘전국 일제 단속 기간’을 운영할 계획이다. 재화나 용역 구매 없이 환전하는 부정유통 사례는 1차 1,000만 원, 2차 1,500만 원, 3차 2,00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2021-02-22 15:08:16]
이전글 대한약사회, "권익위에 약국 공적마스크 재정지원 문..
다음글 감염병 등 국가 재난 상황 시 전공의 겸직금지 예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