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9일 (화) 20:0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각각 신청하던 드론 비행·촬영승인 한 번에…'드론원스탑' 운영
 
  드론 원스탑’민원서비스 공식 운영 개시
 비행금지구역 정보 제공…지도화면에 비행좌표 입력 구현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드론 초보자인 OO씨는 드론 기체를 신고하고 비행 승인을 받아야 하는데 불편함을 겪었다. 기체등록과 드론 비행 승인을 각각 다른 시스템에 들어가서 절차를 밟아야 했기 때문이다.


국토교통부는 드론을 활용하는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대국민 드론민원 통합 시스템인 ‘드론원스탑(https://drone.onestop.go.kr)’을 구축하고 3일부터 공식 서비스를 개시한다.   

   

지난 2017년부터 드론이 대중화되면서 기체신고, 사용사업체, 조종자격 취득 등이 매년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드론 민원도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비행승인도 2017년 6,481건에서 지난해 1만6,646건으로 약 2.5배 증가했다.

 

그동안 민원인은 드론 비행을 위해 기체등록, 비행승인, 특별비행 승인, 촬영허가를 받아야 할 경우 민원24, 항공기 운항시스템, 이메일, 서면 등 각각의 시스템으로 따로 신청을 해왔다.


앞으로는 PC 또는 모바일을 통한 ‘드론원스탑’을 사용하면 모든 민원이 한 번에 신청이 가능해진다.

 

아울러 국토부 공간정보(V-World)와 연계해 비행금지구역에 대한 정보를 알기 쉽게 제공하고 지도 화면을 클릭해 손쉽게 비행좌표를 입력하도록 구현했다. 민원 처리결과에 대한 자동 SMS 알림 기능도 받을 수 있다.


국토부 첨단항공과 문석준 과장은 “현재는 웹기반 서비스인 ‘드론원스탑’을 보다 사용하기 편한 모바일 앱으로 개발하고 기능을 보강해 대국민 드론민원 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다”고 했다. ​ 


[2020-08-03 09:06:52]
이전글 국표원, 전기차 충전 요금 조작방지…법정계량기 인증..
다음글 금융위, 집중호우 피해지역 보험금 신속 지급…대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