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4일 (금) 1:4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문재인 대통령, 통일부장관 이인영·국가정보원장 박지원 내정
 
  사진 왼쪽부터 이인영 통일부장관 내정자,신임 국가안보실장 서훈,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외교안보특별보좌관 임종석·정의용 (사진=청와대)
  외교안보특별보좌관 임종석·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서훈 오는 6일 임명예정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신임 통일부 장관 후보자에 4선 원내대표 출신의 이인영(56) 국회의원을 내정했고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의 후임으로는 서훈(66) 국가정보원장을 지명했다.

 

신임 국가정보원장에는 4선 의원 출신의 박지원(78) 단국대 석좌교수를 각각 내정했으며 대통령 외교안보특별보좌관에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임명할 예정이라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춘추관 브리핑에서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통일부 장관과 국가정보원장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할 예정이고 국가안보실장과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은 이르면 오는 6일 임명할 것 이라고 말했다.

 

청와대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와 내정과 관련해 "민주화 운동가 출신의 4선 국회의원으로 더불어민주당 ‘남북관계발전 및 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맡는 등 남북 관계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며 "현장과 의정 활동에서 쌓은 전문성과 경험을 바탕으로 교착상태 남북관계를 창의적이고 주도적으로 풀어나감으로써 남북 간 신뢰 회복을 획기적으로 진전시키는 등 남북 화해 협력과 한반도 비핵화라는 국정 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할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이어 서훈 국가안보실장 지명과 관련해서는 "평생 국가 안보를 위해 헌신한 국정원 출신 외교·안보 전문가"라며 "문재인 정부 외교·안보 분야 공약을 설계하고, 국정원장 재직 시절에는 국내 정보담당관 제도를 폐지하는 등 국정원 개혁을 강력하게 추진했으며, 미국, 일본의 외교·안보 고위 인사들과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남북·북미정상회담 등 현안을 성공적으로 기획·조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설명했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와 관련해선 "4선 국회의원 경력의 정치인으로 메시지가 간결하면서 명쾌하고, 정보력과 상황 판단이 탁월할 뿐 아니라 제18, 19, 20대 국회 정보위원회에서 활동하여 국가정보원 업무에 정통하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2000년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이끌어내는 데 기여했으며, 현 정부에서도 남북문제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하는 등 북한에 대한 전문성이 높다"고 평가한 뒤 "오랜 의정 활동에서 축적된 다양한 경험과 뛰어난 정치력과 소통력을 바탕으로 국가정보원이 국가안전보장이라는 본연의 업무를 충실히 수행토록 하는 한편, 국정원 개혁을 지속 추진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정보기관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임종석 외교안보특별보좌관에 대해선 "재선 국회의원 출신으로 문재인 정부 초대 대통령비서실장을 역임하여 국정 전반에 대한 통찰력과 정무 역량이 탁월할 뿐만 아니라 외교․안보 분야에서도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국정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깊이 있는 식견을 바탕으로 외교·안보 현안에 대한 대통령 자문역할을 내실있게 수행하여 우리나라의 국익 수호와 한반도 평화 정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정의용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은 "오랜 기간 국내외 외교현장에서 쌓은 경험과 전문성, 현 정부의 국정철학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를 바탕으로 외교안보특별보좌관으로서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20-07-03 17:54:45]
이전글 文대통령-아르헨티나 대통령 통화…"포스코, 1~2개월..
다음글 문재인 대통령, "국회가 정상적으로 가동 바라는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