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9일 (화) 20:0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문재인 대통령, 조국 사퇴 52일만에 신임 법무장관에 추미애 지명…"국민들이 희망하는 사법개혁 완수 기대"
 
  추미애 의원(사진=청와대)
 청와대 "추미애 신임 장관, 정의의 법치국가 확립 기여할 것"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조국 전 장관이 사퇴한 지 52일 만에 신임 법무부 장관으로 당대표 출신의 중진인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지명했다.

고민정 대변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추미애 의원이 법무부 장관으로 내정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추미애 의원은 소외계층 권익보호를 위해 법조인이 되었고 정계 입문 후에는 헌정사상 최초 지역구 5선 여성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며 뛰어난 정치력을 발휘해 왔다"고 전했다.

고 대변인은 "판사, 국회의원으로서 쌓아온 법률적 전문성과 정치력, 그리고 그간 추미애 내정자가 보여준 강한 소신과 개혁성은 국민들이 희망하는 사법개혁을 완수하고 공정과 정의, 법치 국가 확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미애 신임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대구 경북여고와 한양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광주고법에서 판사를 지냈으며 이후 15, 16, 18, 19, 20대 총선에서 당선된 5선 의원으로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를 지냈다.

[2019-12-05 13:45:45]
이전글 문재인 대통령,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국무총리실 ..
다음글 문재인 대통령, "우리는 무역으로 오늘의 대한민국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