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16일 (수) 23:15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문재인 대통령, "각별한 다짐으로 새해를 시작했으면 한다···공직사회 전체가 비상한 각오로 변화와 혁신의 주역 되어야"  [2019-01-08 15:12:27]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사진=청와대)
 "부처 이름 내건 브랜드 정책 추진···국민께 성과로 제시···국민과 소통·홍보 중요성 언급, 가짜뉴스 초기부터 단호하게 대처해야"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8일 "모두 각별한 다짐으로 새해를 시작했으면 한다"며 "지금 우리는 함께 잘사는 혁신적 포용 국가로 대한민국을 구조적으로 전환하는 시기를 맞고 있고, 한반도에서 평화와 새로운 번영의 시대를 열고 있다. 국무위원들은 물론 공직사회 전체가 비상한 각오로 한 번도 가보지 않은 곳을 향해 나아가는 변화와 혁신의 주역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올해 첫번째 국무회의 자리에서 "각 부처 장관들은 자신과 부처의 이름을 내건 브랜드 정책을 책임 있게 추진해 국민께 성과로 제시할 수 있어야 한다"며 "그 성과는 보고서상의 성과가 아니라 국민이 경제활동 속에서 일상의 삶 속에서 체감하고 고개를 끄덕일 수 있는 성과가 되어야 한다. 그러기 위해 현장에서 답을 찾아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어 "우리 정부 1기 경제팀은 무엇을 할 것인가를 설정했다. 2기 경제팀은 어떻게 할 것인가에 집중해야 한다"며 "그 방법 역시 부처 내 보고서 속에만 있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히려 국민의 삶 속에 현장 실무자들의 땀 속에 정부의 도움을 호소하는 청년창업자의 구겨진 수첩 속에 숨어 있을 수 있다"며 "그들의 목소리를 피붙이의 하소연인양 경청해 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정책마다 이해 집단의 목소리가 어떻게 다른지 반드시 확인하고 어떻게 다른 입장을 조정할 수 있는지 현장에서 방안을 찾아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올해 우리 앞에 놓인 도전이 만만치 않다. 그러나 그렇기 때문에 더욱 자신감을 갖고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대통령부터 각 부처 장·차관까지 한팀이 돼 함께 마음을 합쳐 노력하면 반드시 좋은 성과를 국민께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 가지 더 특별히 당부드릴 것은 국민과의 소통과 홍보다. 정부 정책과 제도의 목표는 국민 편익"이라며 "국민이 충분히 납득하고 공감할 수 있어야 수용성이 높아지고 추진력이 생긴다. 업무를 열심히 하고 묵묵히 실적을 내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며 "반드시 국민 눈높이에서 편익을 설명하고 성과를 홍보해 정책의 수용성을 높이는데 못지않은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정부의 정책을 부당하게 또는 사실과 다르게 왜곡하고 폄훼하는 가짜뉴스 등의 허위정보가 제기됐을 때는 초기부터 국민께 적극 설명해 오해를 풀어야 한다"고 언급했다. 각 부처별로 전문성이 있는 소통, 홍보, 전담창구를 마련을 지시했다.

 

아울러 "가짜뉴스를 지속적으로 조직적으로 유통시키는 것에 대해서는 정부가 단호한 의지로 대처해야 할 것"이라며 "특히 가짜뉴스 등의 허위조작정보는 선정성 때문에 유통 속도가 더욱 빠르다. 그래서 초기의 대응 속도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특히 유념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마지막으로 "지난해 국회를 통과한 규제 샌드박스 법안들 가운데 17일 발효 예정인 정보통신융합법의 시행령과 산업융합법 시행령의 개정도 오늘 의결된다. 기업이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를 내놓을 때 기존 규제에 얽매이지 않고 시장에 출시하거나 실전 테스트를 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한 뒤 "규제혁신은 우리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데 필수적인 토대이다. 규제 샌드박스의 성공을 위해 기업들이 쉽게 그리고 적극적으로 제도를 활용할 수 있도록 힘써주시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2019-01-08 15:12:27]
이전글 문재인 대통령, "2020년까지 스마트 공장 3만개 보급..
다음글 문재인 대통령, "국민의 삶 속 정부의 경제정책 옳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