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22일 (목) 0:48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이색 news > bad news
 
ㆍ모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제주서 숨진 '3세 여아' 엄마 해안서 숨진 채 발견  [2018-11-08 18:31:53]
 
  7일 오후 7시5분께 제주항 7부두 인근에서 제주 해안가에서 숨진 채 발견된 장모(3)양의 엄마 장모(33·경기)씨로 추정되는 변사체를 인양하고 있다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모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을까. 제주시 애월읍 해안가에서 숨진 채 발견된 3세 여아의 엄마인 장모(33·경기)씨가 7일 오후 제주항 7부두 방파제 인근에서 변사체로 발견됐다.

 

 제주시해양경찰서는 이날 오후 6시39분경 제주항 7부두 하얀 등대 방파제 테트라포트에 변사체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시신을 인양했다.

 

 발견 당시 장씨는 테트라포트 사이에 껴 있었으며 곤색 꽃무늬 점퍼에 검은 레깅스를 신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병원으로 장씨를 이송한 해경은 지문을 채취해 신원을 확인했다.

 

 제주해경은 오는 8일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장씨 모녀는 지난 10월31일 오후 9시35분께 김포공항에서 출발해 제주국제공항에 도착했다. 같은 날 오후 10시15분께 택시를 타고 제주시 삼도동의 한 숙소로 이동해 투숙했다.

 

 장씨는 다음날인 1일 오후 숙소 인근 마트에서 번개탄, 부탄가스, 토치, 라이터, 우유, 컵라면 등을 구입했다.

 

 이후 장씨는 지난 2일 오전 2시31분께 딸을 안고 숙소를 나서 택시에 탑승해 제주시 용담동 해안으로 이동했다. 10분도 채 지나지 않아 오전 2시38분께 장씨가 택시에서 내려 이불로 감싼 딸을 안고 바다로 향한 계단을 따라 내려가는 모습이 인근 폐쇄회로(CC)TV에 찍힌 마지막 행적이다.

 

 해경은 지난 4일 오후 6시36분께 제주시 애월읍 신엄리 인근 해안가 갯바위에서 낚시객의 신고를 받고 장씨 딸의 시신을 발견했다.

 

 해경은 지난 5일 제주 서부경찰서를 통해 장씨의 부친이 지난 1일 경기 파주경찰서에 “애 엄마가 어린이집에 다니는 애를 데리고 사라졌다”는 실종·가출 신고를 한 사실을 확인한 뒤 장씨 부친을 통해 아이의 신원을 확인했다.

 

 지난 6일 장씨 딸의 1차 부검을 진행한 강현욱 제주대 의대 교수는 “숨진 아이의 몸에서 전형적인 익사 폐 양상이 나타났으며 시신이 발견된 날(4일)부터 48시간 전에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소견을 발표했다.


[2018-11-08 18:31:53]
이전글 '10대 미성년 여신도 그루밍 성폭력 의혹' 인천 교..
다음글 '숙명여고 시험지 문제 유출' 의혹 74일…父 교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