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0일 (월) 17:0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시각장애인 이동권 보장..안내견 환영 캠페인 실시
 
  캠페인 홍보 포스터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시각장애인의 안전한 보행을 돕기 위해 훈련된 안내견이 자유롭게 공공장소를 출입할 수 있도록 미국처럼 카페에 ‘안내견 환영’ 픽토그램을 부착하는 캠페인이 시작된다.


국민권익위원회와 보건복지부는 18일 국회 본관, 도서관에서 국회사무총장, 국회의원 김예지와 함께 ‘안내견 환영’ 픽토그램 부착행사를 개최한다.


픽토그램은(pictogram)은 그림을 뜻하는 픽토(picto)와 전보를 뜻하는 텔레그램(telegram)의 합성어다. 사람들이 빠르고 쉽게 정보를 이해할 수 있도록 나타낸 시각디자인이다.


‘장애인복지법’에는 안내견을 동반한 장애인이 식품접객업소 등에 출입하려 할 때 정당한 사유 없이 거부해서는 안 되고 위반 시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명시돼 있다.


그러나 일상에서는 여전히 안내견에 대한 막연한 편견으로 인해 출입을 제한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권익위와 복지부는 미국의 카페마다 부착돼 있는 ‘안내견만 출입 가능’ 픽토그램을 우리나라 카페에도 부착해 장애인의 이동권을 보장하자는 캠페인을 시작한다.


먼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운영하는 ‘아이 갓 에브리씽(I got everything)’과 ‘꿈앤카페’가 전국 약 100개 카페마다 ‘안내견 환영’ 픽토그램 부착 캠페인에 동참한다.


아울러 행사카페에 방문해 ‘안내견 환영’ 픽토그램 또는 캠페인 포스터를 촬영해 개인 SNS에 전체 공개로 게시하는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된다. 또한 국민생각함(www.idea.epeople.go.kr)에 방문해 ‘안내견 출입 확산’을 위한 설문조사에 참여하고 해당 페이지를 개인 SNS에 공유하는 ‘캠페인 소문내기 이벤트’도 펼쳐진다.


권석원 권익위 권익개선정책국장은 “캠페인이 1회성 행사로 그치지 않도록 전 행정기관의 청사에 픽토그램 부착을 요청할 예정이다”고 했다.

​ 


[2020-06-18 10:06:52]
이전글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고용센터서 신청
다음글 희귀 나그네새 '잿빛쇠찌르레기' 국내 첫 번식 확인